KTX 기차표 발권 종류중에 SMS가 생겼다!!

일기장 2007.01.18 18:49
집은 부산이고 회사는 서울이라.. 나는 자주 KTX를 타고 부산엘 내려간다..

왜 굳이 KTX를 고집하느냐고 묻는 사람들도 종종있는데 그때 마다 대답하는건 한가지
"빠르니까요"
진짜다.. 돈 2만원 더 드는게 아까운줄도 알고 비싼것도 알고 있다.
하지만 시간보다 아깝고 비쌀수는 없지 않을까?

그리고 요새 살이 쪄서.. -_- 허리가 썩 좋지 않은 관계로.. 오래 앉아있거나 서 있는 상태로
차를 타고 이동할 경우 영 몸이 안좋아서;;

ㅋㅋ 각설하고.. 이번주 금요일.. 내일이다.. 부산을 가기 위해서 언제나처럼
KTX를 예매하기 위해서 인터넷 예매를 들어가뜨니.. 바로 원래 결제는 천천히 해도 되는데
10분 내로 하란다 -_-;;(무슨 정책이 바꼈대나.. ;;)

여튼 결제 하고 결제 확인페이지를 보니.. 예전에는 "확인", "홈티켓", "E-Ticket"만 있었는데
오늘은 SMS가 눈에 뛰는게 아닌가!!
이게 뭐지.. 하고 들어가봤더니.. 문자로 열차표를 대신하는 서비스랜다..
오오.. 살펴보니 썩 불편하지도 않고 사실 늘 걱정인 기차표 잊어먹을뻔한 기억들에서
벗어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싶어서 냉큼 신청했다.

바로 문자로 기차표가 도착했고 이제 아주아주 느긋하게.. 기차시간에 맞춰서 역에 가면
난 아무런 문제없이 기차를 타고 갈수 있는거다!!

ps. 요즘 나날이 살아가기가 편해진다고 해야하나.. 게을러지는 기술이 발달한다고 해야하나..;;
거의 한자리에서 다되는구만..
신고

대단한 해커들.. PSP 완전 공략이 되어가는군요

잡담 2006.12.28 14:24

평소에 낙서님의 블로그를 통해서 정보를 많이 얻고있는 편입니다.

오늘도 어김없이 아침에 출근을 하고 업무관련 정리를 살짝 한 다음 버릇처럼 인터넷 주소창에 낙서님의 블로그 주소를 쳐서 드어갔는데 저주받은 기판이라 불리던 TA-082 버전의 기판이 드디어 공략되었고 손쉽게 적용할 수 있는 다운그레이더의 소식이 포스팅되었더군요 ^^)

전 1.5를 쓰고 있어서 별 상관없지만 누님의 PSP가 TA-082에 2.71이라 텍스트 뷰어 언제 되게 해줄거냐고 그러는 찰라에 이런 소식을 접하게 되어 정말 기쁘군요.

뭐 위의 이야기를 봐도 알수 있지만 벌써 PSP가 나온지 1,2년 정도 흘렀습니다.
펌웨어의 버전도 1.0에서부터 3.03까지 나온 상황이며 그동안 적지않은 보안 관련 강화의 소식을 소니측에서 올리고 있지만 항상 문제가 되는것은 그 반대의 진영이 되겟죠.

PSP 홈브류계의 유명 구루급 실력자들인 수많은 다운그레이더와 HEN 시리지를 개발한 다크 알렉스, 전 잘 안쓰지만 최고의 홈브류라 불리는 iRShell의 AhMan를 필두로 엄청난 기세로 PSP가 공략되어가고 있다.

PSP 유저의 한 사람으로 참으로 환영할 만한 일이지만 소니의 입장에서는 어떨까...
참으로 답답한 일이 아닐수가 없다.
소니에서 불법 로더를 제외한 다른 기능의 홈브류를 제작할 수 있는 소니제공의 SDK들을 배포하여 GP 처럼 일반 홈브류 사용자들을 양지의 세계로 끌어올린다면 정말 좋을텐데 말이다.
뭐 여기에도 여러 저작권 문제들이 나오겠지만 말이다.

신고


티스토리 툴바